2009. 11. 18. 11:27
회사 동료 중 한명이 미니룩스를 가지고 있다는 말에 너무도 써보고 싶어 빌려서 사용해 봤습니다. 

P&S 카메라 중에 명기로 꽂히는 미니룩스
과연 어떤 결과물을 보여줄까...

처음 이 카메라를 받았을 때는 깜짝 놀랬습니다. 
"뭐가 이리 크지"
"벽돌이 들어있나"
투박하고 덩치가 크지만 빨간색 배경에 Leica 라는 로고가 명찰처럼 박혀있었습니다. 

인터넷 상에서 검색에서 본 결과물은 이건 slr보다 더 훌륭해 보였고 "이것이 라이카다"라는 것처럼 보였습니다. 
처음 사진을 찍을 때는 클래시카의 경우 그냥 누르기만 한 반면 미니룩스는 거리도 수동, 자동이 있고 조리개도 어느 정도 선택할 수 있어 자꾸 만지작 거리게 되었습니다. 
그러다 보니 실수가 더 많이 생기네요 
노출 만지다 촛점을 건드려서 날려먹고 
되도 않는 조리개를 선택해서 흔들린 사진찍고 ... 
사실 셔터스피드가 어느 정도까지 흔들림없이 찍을 수 있는지 궁금했습니다. 
손각대로 야경이 가능하다고 하길래 그것도 테스트 해보고 

이노무 카메라 설정이 저장이 안됩니다. 그래서 처음엔 급한 마음에 서둘러 찍다가 계속 플래쉬를 터트리고 다시 찍고 했습니다. 

일단 필름4통을 찍고 난 후 느낌입니다. 

전체적인 모양새
참 투박하게 생겼습니다. 

위에서 본 모습  

조리개는 f2.4 ~ 16까지 수동 조정 가능합니다. 
그 위에 버튼을 돌리면 거리를 자동에서 수동으로 조정이 가능합니다. 
조리개 만지다 초점이 돌아 갈 수 있으니 찍을 때는 꼬옥 확인하는게 좋습니다. 
녹색 "P"로 모두 맞추면 진정한 p&s가 되는 겁니다. ^^

빛이 부족할때 그냥 찍으면 펑합니다. ^^
"자기 여기 봐봐요" 
"펑~~~"
"이런 다시 찍을께요"^^ 
설정이 저장이 안된다니 참 맘에 안듭니다. 
더군다나 플래쉬 터트려서 얻은 결과물은 참 촌스럽구요
그옆에 EV는 노출 보정 그옆은 타이머입니다. 

미니룩스의 속살~~~ 
필름 장전할때 리드필름 많이 뽑아서 넣는다고 좋은거 아닙니다. 그냥 적당히 뽑아서 장전하면 카메라가 알아서 해줍니다. ^^ 

이렇게 해놓고 보니 작은가요? ^^ 
기대 그 이상입니다. 

단점
1. 무게 및 크기 : 조금 무겁고 주머니에 넣고 빼기 쉽지 않다.
2. 설정 세팅 : 매번 설정해줘야 한다. 단기 기억 상실증... 설정이 저장 안됨
3. 촛점 : 반셔터가 살짝 불안정하다. 몇번 잡아 주고 가는게 좋다. 
4. 노출 : 중앙스팟측광이라기 보다 평균측광인듯하다. 역광에서는 왠만하면 어둡다. 
             플래쉬를 터트리던가 노출을 보정해줘야 한다. 
스팟 측광이라기 보다 평균측광인가 봅니다. 순광에서는 검은옷을 입든 횐옷을 입든 평균해서 노출 잡아 줍니다. 

이것도 역광인지... 
아래 사진은 11시에 찍은 거고 위의 사진은 2시 30분에 찍은 겁니다. 
순광일땐 잘 나와도 역광일때는 어둡게 나오는걸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측 중앙 스팟측광이라기 보다 평균측광이라는 얘기죠
플래쉬 터트리거나 노출보정 해서 찍어야 할거 같습니다. 

순광일땐 이렇게 잘 나오는 데... 

5. 역광 : 해가 머리위를 90도로 봤을때 70도 아래면 역광이 된다. 
            역광이 나쁜것만은 아닌듯합니다. 플래어가 이쁘게 생기고 사진도 부르드럽게 찍을 수 있어 잘만 찍으면 
            재밌는 사진을 찍을 수 있을거 같습니다.


6. 필름 궁합 : 자체 발색이 강한데 울트라나 진득한 필름과 만나면 특히 붉은 기운이 강한 필름은 빨간색이 강조되고 
                   노이즈처럼 보인다.
                   페르츠, 울트라 필름 말고 코닥계열이 잘 맞는거 같습니다.
페르츠 200
사진이 작아서 그렇지 얼굴에 붉은 색이 강하고 또 노이즈처럼 보입니다. 
내가 좋아 하는 페르츠가 이렇게 안 맞을 수도 있구나 하는걸 알려 줍니다. 

으 사진의 균형이 깨진듯합니다. 

7. 스캔 : 자체가 컨트라스트도 강하고 발색도 강한데 스캔을 또 그렇게 하는 곳이면 좋게 나오기 어려운듯 합니다. 자가 스캔하거나 좋은곳에 맡기는 것이 좋을거 같습니다. 
코스트코에서 스캔하면 좀 안맞는 느낌입니다. 

8. 플래쉬 사용 : 모든 카메라와 마찬가지로 안쓰는게 좋을거 같습니다. 흉해요~~~


장점
1. 선예도 : 최대개방에서도 엄청난 선예도를 보여줍니다. 
실내임에도... 

저 뒤의 산에 나무의 디테일이 보일 만큼 선예도는 훌륭합니다. 
물론 저 뒤의 산은 정말 아주 머언 거리에 있습니다. 

미니룩스 선예도 빼먹 시체인가 봅니다. ^^ 
 
2. 발색 : contax g2로 찍은 듯한 그런 느낌이 듭니다. 필름에 따라, 스캔에 따라 다르기 때문에 뭐라 정확하게 표현하기는 어려운듯 합니다.



단점은 많고 장점은 별로 없는 거 같지만... 
꼭 그렇지만은 않습니다. 

"난 쉬운여자가 아니야"
"나를 길들여봐"
"난 라이카야"
이렇게 외치는거 같고 무언가 많은 잠재력과 당당함이 있는거 같습니다.
미니룩스의 주인장이 더 써봐도 된다고 해서 몇번 더 써볼 수 있을거 같은데 좀더 미니룩스의 장점을 끄집어 내고픈 욕심이 생깁니다. 

웬지 느낌이 미니룩스는 도시적이어서 야경과 도시 모습, 사람들 속에 있어야 할거 같고 그걸 들고 여행이나 풍경을 담으면 좋은 결과물을 얻으려 하는게 욕심이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이제 한번 찍어 본거라 깊이 있게 들여다 보지는 못했지만 까칠하고 어려워서 더 매력적이기도 하네요^^ 
미니룩스를 빌려준 조커피님 고마워요~~~ 



아래 사진 중 몇장은 포토샵으로 노출 보정 좀 했습니다. 보정한 사진은 보정했다고 써놨습니다.   


이 사진은 포토샵으로 노출 조정한 사진입니다. 























이 사진은 포토샵으로 노출 조정한 사진입니다. 

이 사진은 포토샵으로 노출 조정한 사진입니다. 

이 사진은 포토샵으로 노출 조정한 사진입니다. 


사용 필름 : 코닥 프로이미지100, 페르츠200, 수퍼리아100
코스크코 스캔
Posted by 까오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나무(이경우) 2009.11.18 15: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니룩스도 반갑고, 예술공원도 반갑네요.

    미니룩스는 저도 써봤드랬죠. 저녀석이랑 라이카 CM 이 라이카 P&S중 손꼽히죠.ㅋ
    이녀석들과 또다른 느낌에 콘탁스T3(준호D가 가지고 있을껍니다.)도 있답니다.
    P&S계열에서 프리미엄급으로 통하죠. 중고를 구하기도 쉽지않고, 가격도 비싼편입니다.

    예술공원에서 찍으신 사진들은 저도 비슷한 구도로 찍었네요.ㅋ
    조만간 저도 올려볼까합니다. 저 평촌근처 이사하고 가끔 갑니다.ㅋ

    요즘 P&S 명기들 자주 접하시네요. 이러다 하나 들이시겟어요.
    미니룩스,CM,T3,클라세W 등 참 좋은 녀석들 많쵸.^^
    역광촬영 조아라하시면, 3만원짜리 짱깨산 엑시무스 추천드려요. ISO400이상 네가필름으로 역광찍어놓으면 볼만합니다.

    • 까오기 2009.11.18 16: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엑시무스랑 로모는 많이 써봤어요 ^^
      지금도 방어딘가에 굴러 다닐거에요

      예술공원은 몇년째 다니고 있어요
      여기 등산으로 최고에요 ^^

      준호과장이 그 비싸고 훌륭한 T3 빌려 줄까요? ^^ 한번 써보고 싶은데 ㅋㅋㅋ

  2. 나무(이경우) 2009.11.18 1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준호가 가지고 잇는게 T3가 아니라 TC-1 이라네요. TC-1 도 P&S계열 명기죠.ㅋ
    이제 늙으니 기억이 가물이 가물이.ㅋ TC-1 초점도 조절가능합니다. 보시면 놀라실꺼에요. 측광도 바꿀수있고, 그 조그마한 자동카메라에 정말 없는 기능이 없다는. 준호 콜라조아라 합니다.ㅋㅋ

  3. 조커피 2010.02.08 13: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역시 전문가같은 리뷰가...
    미니룩스 사기전에 검색해서 찾아봤던 수많은 리뷰들마다 더 좋은데요!!!!
    까옥과장님 짱!! ㅋㅋ

  4. 체질이야기 2017.03.23 16: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게 때문에 주머니에 넣고 빼기 힘들어서 속사케이스가 편한 것 같더군요. :)
    관련 리뷰들 내용이 모두 알찹니다.

    • 까오기 2017.03.31 1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요즘은 필름도 많이 사라지고 스캔 서비스 해주는 곳도 없어져서 거의 안쓰게 되네요.
      그래도 사진 찍는 맛은 필름이 최고 같습니다.

      즐거운 취미 생활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