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9. 21. 11:35

말레이시아 정보

말레이반도 남부와 보르네오섬 북부에 걸쳐 있으며, 해안선의 길이가 4,675㎞에 달한다. 영연방의 하나로, 반도의 11개 주는 서말레이시아, 보르네오섬 북부의 2개 주는 동말레이시아라 불린다. 면적은 32만 9847㎢, 인구는 3051만 3848명(2015년 현재), 수도는 쿠알라룸푸르(Kuala Lumpur)이다.

종족구성은 말레이인 58%, 중국인 25%, 인도파키스탄인 7% 등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각 민족은 제각기 전통적 문화·종교·언어·사회관습 등을 고집하고 있다. 공용어는 말레이어이며 영어·중국어·타밀어도 쓰인다. 국교는 이슬람교로 60%를 점유하나 종교의 자유가 보장되어 불교 19%, 기독교 9%, 힌두교 6.3%의 비율을 보인다.

기후는 말레이반도와 보르네오섬 모두 고온다습한 열대성기후이며, 주요 자원은 생산량 세계 1위의 천연고무를 비롯하여 야자유·주석·원목·원유 등이 있고, 이러한 1차산품의 수출이 총 수출의 약 70%를 점하는 전형적 단일재배경제를 이루고 있다. 그 결과 해외시장의 여건변동에 지대한 영향을 받는 취약점이 있고, 주요 기간산업에 있어서 외국자본의 비중이 높다.

2015년 현재 국민총생산은 3381억 달러이고, 1인당 국민소득은 1만 796달러이다.

이 나라의 정체는 입헌국주제의 의원내각제이며, 의회는 양원제로, 임기 3년의 상원(69석)과 임기 5년의 하원(219석)으로 구성되어 있다. 주요 정당은 국민전선, 민주행동당, 이슬람당 등이다.

[네이버 지식백과] 말레이시아 [Malaysia]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원)


인도네시아의 이웃 나라인 말레이시아. 

자카르타에서 2시간 거리에 있고 같은 언어를 사용하는 나라랍니다. 

자카르타에 있다면 발리나 족자카르타 만큼 가기 쉬우니 꼭 가봐야 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여행 기간 

2016.09.09~2016.09.13(4박5일)


비행기 티켓 예약

4가족이 60만원 정도였습니다. 저가 항공사인 에어 아시아를 이용했고 식사랑 자리 선택 등은 옵션입니다. 

우리가 갔을 때가 Hari Raya Idul Adha로 성수기여서 그렇고 보통 가격은 자카르타에 출발하는 경우 1인 10만원 정도 하는 거 같습니다. 비수기에는 정말 저렴한 거 같습니다.  


호텔

말라카에서 2박을 하고 쿠알라룸푸르에서 2박을 했는데 비용은 생각보다 저렴했던거 같습니다. 

더 쇼어 앤 레지던스 

https://www.booking.com/hotel/my/the-shore-residences.ko.html?aid=304142;label=gen173nr-1FCAEoggJCAlhYSDNiBW5vcmVmaGiIAQGYARe4AQzIAQzYAQHoAQH4AQuoAgM;sid=d8750c6ada2c065c954516bd0c3ac1ca

사진 출처 : 북킹 닷컴


쉐라톤 임페리얼 쿠알라룸푸르 

http://www.booking.com/hotel/my/sheraton-imperial-kuala-lumpur.ko.html?aid=304142;label=gen173nr-1FCAEoggJCAlhYSDNiBW5vcmVmaGiIAQGYARe4AQzIAQzYAQHoAQH4AQuoAgM;sid=d8750c6ada2c065c954516bd0c3ac1ca

사진 출처 : 북킹 닷컴


교통

거의 대부분 우버, 그랩, 일반 택시를 이용했습니다. 

4인 가족인 경우 대중 교통을 이용하기 보다 우버나 그랩을 이용하는게 훨 나은 것 같습니다.

처음 공항에 도착했을 때 우버를 불렀습니다. 택시를 타고 출발하고 나서 갑자기 우버는 쿠알라룸푸르 이외 지역을 안 간다고 하네요. 헉 !!! 안 가면 처음부터 말을 할것이지...  TBS(Terminal Bersepadu Selatan)에 가면 버스가 많다고 거기서 버스를 타야 한다고 합니다. 

그건 나도 안다고 !!! 

아무튼 일단 그리로 이동을 했습니다. 50분 거리에 요금은 90링깃 정도 나왔습니다. 기껏 도착하고 나니 명절이라 버스 티켓이 없다고 하네요. 

당황 당황 당황

일단 grab 어플을 이용해서 버젯택시를 불렀습니다. 안 가면 어쩌나, 요금이 비싸면 어쩌나 엄청 걱정했습니다. 

다행히 미터요금으로 말라카에 잘 도착했습니다. 200링깃 정도(5만3천원)

말라카는 조그만 동네여서 대부분 걸어 다녔습니다. 

말라카에서 쿠알라룸푸르 시내까지 200링깃, 쿠알라룸푸르에서 시내는 10링깃 정도 입니다. 

마지막날 호텔에서  공항으로 이동하는 것은 우버를 이용했고 80링깃 이었습니다. 

대중교통도 잘 되어 있고 저렴한 편이지만 여행자이고 가족이 움직이는 거면 택시나 우버, 그랩 이용하는게 더 좋은 거 같습니다. 어플 이용을 하면 바가지 쓸일은 없습니다. 

렌트카도 알아 보긴 했는데 말라카도 그렇고 쿠알라룸푸르도 그렇고 관광지가 밀집된 경우가 많아서 굳이 렌트할 필요는 없는 거 같습니다. 


말라카 트라이쇼 (베짝) 

short, long으로 나눠지고 long을 선택하면 30분에서 1시간으로 말라카 여기 저기를 데려다 주고 사진을 찍을 수 있게 해줍니다. 2명씩 한대 당 60링깃을 불렀는데 50링깃으로 깍았습니다. 다음날 택시를 타니 일반적으로 40링깃이고 어제는 명절이라 조금 비쌌던거 같다고 하네요.

 



환전 

공항에서 급한대로 $200 USD를 환전했습니다. (1달러 3.81링깃)

TBS에서 환전을 해볼까 했는데 1달러 3.6을 부르길레 그냥 포기했습니다.  

말라카 쇼핑몰에 가보니 1달러 3.5링깃이라고 합니다. 헉.... 

그런데 잔돈만 그렇고 100달러는 4.0링깃이었습니다. 잘 됐다 싶어서 대부분을 다 환전했습니다. 

쿠알라룸푸르 파빌리온 쇼핑몰에 갔더니 거긴 1달러 4.06링깃으로 최고네요. 


환전할 수 있는 곳은 곳곳에 많이 있습니다. 그런데 대부분 아침 10시 이후에 문을 열기도 하고 필요할때 못 찾을 수 있습니다. 애써 가장 저렴한 곳을 찾으러 다니실 필요는 없을 거 같습니다. 


투어

네이버 카페에 가면 몇가지 투어를 찾을 수 있습니다. 

반딧불 투어, 말라카 투어 ... 

참고 http://cafe.naver.com/airasiatour   

가까운 곳은 자유여행을 하고 먼 거리는 투어를 이용하는게 훨 나은거 같습니다. 


 

전화 및 인터넷 

공항에 도착하면 바로 유심을 구매 하세요. 다양한 상품이 있는데 현지 유심을 이용하는게 훨 경제적입니다. 

 

공항안에서 바로 구매를 했는데 좀 비쌌습니다. (인터넷 2G, 35링깃)

공항 이미그레이션 나가면 유심을 구매할 수 있는 곳이 많습니다. 

한국 이외 다른 모든 곳은 다 저렴한 편입니다. 

캄보디아도 그랬지만 현지 유심 구매해서 이용하는게 좋습니다. 


일정

첫째날

공항 - 말라카 - 야경 및 저녁 식사

둘째날 말라카 여행

세인트 프란시스 사비에르 교회 - 네덜란드 광장 - 크라이스트 처치 - 세인트 폴 교회 - 산티아고 요새 - Istana Kesultanan - Masjid Selat 마스짓 슬랏 모스크 - Menara Taming Sari, 따밍 사리 타워 - Maritime Museum - Jonker Street  - Baba And Nyonya heritage Museum - Masjid kampung King - Cheng Hoon Teng Temple

저녁에 트라이쇼(베짝) 타고 전체를 한바퀴 돌고 시가 행렬을 봄. 

셋째날 

말라카 - 쿠알라룸푸르 이동 - 트윈타워 - 반딧불 투어 

넷째날 

National Mosque of malaysia, Islamic Arts Museum Malaysia, 보타닉 가든, 국립박물관 - 파빌리온 쇼핑몰 - 점심 - KL 타워  

다섯째날 

공항 


넷째날은 원래 많은 계획이 있었으나 보타닉 가든 보고 점심으로 맛있는 스시 뷔페 먹고 저녁에 KL 타워 보고 일정을 마쳤습니다. 국가 명절이고 또 월요일이라 모든 박물관과 국가 시설이 문을 닫았습니다. ㅠㅠ 


말라카 호텔에서 ... 

저 아래 수영장이 잘 되어 있는데 9층이어서 그런가 물이 많이 차가웠습니다. 


이 호텔의 장점이 쇼핑몰이 붙어 있고 음식점이 많습니다. 

대부분 9시 넘으면 식당들이 문을 닫는데 BAR는 늦게 까지 여네요. 

여기서 스파게티, 피자, 피쉬엔 칩스, 맥주 등을 시켜 먹었는데 맥주 맛이 끝내 주고 음식도 맛있었는데 가격도 저렴합니다. 

완전 좋아요. 


호텔 풍경

저녁 야경 


Kampung MORTEN ,깜풍 모르텐, 말레이시아 식 집을 볼 수 있는 곳입니다. 집들이 예뻐요. 


아침에 맥도날드를 갔는데 ... 

인도네시아를 제외하고 모든 곳의 햄버거가 맛있는거 같습니다. 

가족 세트를 시켜서 온 가족이 먹었는데 32링깃(9천원)

짱입니다. 최고에요. 

인도네시아 덕분인가??? 

말라카는 한국으로 치면 경주


세인트 프란시스 사비에르 교회


네덜란드 광장



광장에 있는 시계 

네덜란드 광장을 중심으로 모든 관광지가 근처에 몰려 있어서 한 나절이면 다 볼 수 있습니다. 

박물관도 많긴 한데 넘 일찍 나와서 그런가 문을 연곳이 많지 않네요. 


세인트 폴 교회 



산티아고 요새 



술탄 왕궁 박물관

정원 같은 곳으로 잘 다듬어져 있습니다. 



영웅광장? 


바다쪽에 있는 사원 

Masjid selat 


남자, 여자 모두 이슬람 옷을 입고 관람할 수 있습니다. 

이곳은 차가 없어서 택시를 타고 들어 가면 택시가 대기하고 있어야 합니다. 

기사가 뭐라 뭐라 하더니 갔는데 한참을 기다려도 오지 않네요. 

우씨... 

돈도 안줬는데 ... 

그랩으로 택시를 불러서 타고 시내로 이동~~~ 


Masjid은 이슬람 모스크를 말합니다. 

내부 풍경. 


물과 하늘과 사원... 

그림 같은데 볼건 많지 않습니다. 

사진에 나온게 거의 전부라고 보시면 됩니다. 


말라카에서 유명한 치킨 라이스 볼.... 

알고 보면 닭 육수로 만든 조그만 주먹밥입니다. 

닭은 따로 시켜야 해요. 

유명한 곳인지 금방 손님이 가득 찼습니다. 


유명한 곳인거 같고 맛도 나쁘진 않았지만 줄서서 먹을 정도는 아닌거 같다는... 


따밍사리타워 

따밍사리 타워에서 본 풍경 

타워는 일단 올라 가고 보자는... 


해양 박물관에서 ... 


낮과 밤이 다른 말라카 

밤이 되면 이곳이 엄청 화려하게 변하더군요. 


바바 앤 뇨냐 전통 가옥 박물관에 갔습니다. 

정해진 시간에만 입장이 가능합니다. 3시부터 시작한다고 해서 근처 shop을 구경했습니다. 

나름 볼만한게 한국의 인사동 느낌이 납니다. 


바바 앤 뇨냐는 입구에서만 사진 촬영이 허가 됩니다. 

우리나라로 치면 종갓집 투어인데 볼만합니다. 


존커 스트리트를 지나 깜풍 킹 사원 

불교 사원 


슬슬 지치니 점점 구경하는 시간이 빨라 집니다. ^^ 

호텔로 이동~~~ 


저녁으로 바베큐, 수시 뷔페를 먹고 쉬었다가 야경을 보기 위해 다시 나왔습니다. ^^ 


지나 가는 길목에 보니 사람들이 바글 바글 

저녁 먹고 나왔는데 ... 



크리스마스 트리가 생각 나는 풍경. 


이거 타볼려고 밤에 나와봤습니다. 

와이프가 탄 베짝에서 음악을 넘 크게 틀어서 창피했다고 하네요. 

 


말라카는 낮에 한번 밤에 한번 두번 봐야 하나봅니다. 


존커스트리트


밤에는 사람이 바글 바글... 


더울땐 링거 대신 저 음료수를... 




집으로 돌아 가는데... 

하리 라야 하지, 이드 알아드하 

Hari Raya Haji는 이슬람교의 큰 축제 중 하나로 이슬람력 12월 10일에 열리는 제물을 바치는 축제입니다. 아브라함이 알라의 명으로 이스마엘을 제물로 바치려다 알라의 제지로 대신 염소를 바친 것으로 유래하였는데 이날은 사원에서 염소를 잡아 사람들에게 무료로 나눠주곤 합니다. 


시가 행렬이 있었는데 우리나라 부처님 오신날 만큼 길고 화려했습니다. 


한복을 입은 모습인데... 


너무 길어서 끝까지 보지 못하고 중간에 집으로 돌아 갔습니다. 



쿠알라룸푸르 풍경

정말 정말 대단한... 

1년 내내, 하루 종일 교통체증인 곳에서 이런 곳을 보니 정말 넘 환상적이네요. 

자카르타와 다르게 교통 체증도 없고 인도도 잘되어 있고 멋진 도시입니다.

 

Malaysia Tourist Centre (MaTic)

이곳에서 공연도 하고 여러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이른 시간이라 공연 등은 없고 초콜렛만 엄청 샀습니다. ^^ 

트윈 타워 구경~~~ 

쇼핑몰... 

쇼핑몰은 자카르타와 별반 다르지 않은 거 같습니다. 


주석 공장

몽키 힐



바투 사원


반딧불 투어 

배를 타고 가다 보면 나무가 반짝 반짝 

크리스마스 트리로 변합니다. 

감동적인 풍경인데 깜깜해서 사진은 없습니다. 


왕궁 야경 


메르데카 광장


메르데카 광장


메르데카 광장



트윈 타워 야경 


모노레일 타보기 


플라스틱 코인이 티켓인가 봅니다. 



Jogoya Japanese Buffet

음식은 정말 다양하고 맛있었습니다. 


 

호텔을 찾을 땐 송혜교를 찾습니다. 



국립 모스크 

시간 확인을 잘해야 합니다. 


보타닉 가든





KL 타워에서 



음악 분수, KLCC 파크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말레이지아 | 말라카
도움말 Daum 지도

'말레이시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말라카 술탄 궁전 박물관  (0) 2016.09.22
말라카 마스짓 슬랏  (0) 2016.09.21
말라카 세인트 폴 성당  (0) 2016.09.21
말라카 이둘 아드하 행렬  (0) 2016.09.21
말레이시아의 착한 기름값  (0) 2016.09.21
쿠알라룸푸르-말라카 4박5일 여행  (3) 2016.09.21
Posted by 까오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히티틀러 2016.09.21 15: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쿠알라룸푸르 여행 갔다가 쇼핑몰만 구경하고 나온 거 같아요.
    쇼핑의 천국이더라고요!
    가까운 곳에 있는 말라카도 못가봤네요.
    다음에 또 말레이시아 가게 된다면 말라카를 가보고 싶어요.

  2. 먹튀 검증 2018.07.19 13: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